모유먹이고 있는 남편을 보고 놀랄 수 밖에

인사이트

영국 일간 메트로는 미국 뉴욕주에 거주 중인 초보 아빠 앤서니 페이벌스(Anthony Favours, 31)에 대해 보도했다.

그는 아내가 직장에 간 사이 10개월 된 딸 릴리를 보살펴야 했다.

인사이트

YouTube ‘US Femail’

그런데 문제는 릴리가 엄마 젖이 아니면 입도 대지 않으려는 것이었다. 모유병을 보면 울면서 엄마를 찾곤 했다.

초보 아빠 앤서니는 엄마 없이도 릴리가 모유를 먹을 수 있도록 진짜 모유를 먹는 것과 비슷한 느낌이 들게 만들어야겠다는 생각했다.

자신이 입고 있는 옷 한쪽에 구멍을 뚫어 그 구멍으로 엄마의 모유가 담긴 병 입구가 나오도록 제작했다.

옷을 만든 앤서니는 그가 개발한(?) 젖을 곧바로 딸에게 물렸고, 아기는 기다렸다는 듯이 아빠의 가슴을 잡고 모유를 먹기 시작했다.

인사이트

YouTube ‘Caters Clips’

퇴근 후 집으로 돌아온 아내는 “비싼 셔츠에 구멍 낸 것은 보기 싫지만, 너무 웃긴다”며 “다행이다”라고 말했다.

앤서니는 “릴리가 내 모유(?)를 먹어서 행복했다”며 “최고의 아빠가 된 기분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비싼 셔츠에 구멍을 뚫는 것보다 아이가 먹는 게 더 중요하다”며 “행복해하는 딸의 모습을 보니 나도 덩달아 기분이 좋았다”며 딸바보의 면모를 드러냈다.

인사이트

자녀보다 여보를 먼저 우선시 할 수록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슬라이드1-1024x1024.jpg 입니다.

꼭 새겨 들어야 할 부부 조언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슬라이드2-1024x1024.jpg 입니다.

아이가 3살이 되기 전까지는 아이가 우선이 되어야 하지만, 그 이후에는 부부는 서로를 제일 우선으로 생각해야 합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슬라이드3-1024x1024.jpg 입니다.

만약 남편이 다른 지역으로 전근 간다면 무조건 따라가는 것이 좋습니다. 아이의 학교가 걱정된다고 할지라도, 일단 가정이 행복해야 하는 것이 1순위가 되어야 합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슬라이드4-1024x1024.jpg 입니다.

아무리 아이를 오냐 오냐 정성껏 키울지라도 가정이 불행하고, 부부가 갈라진 상황이라면 아이는 망가집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슬라이드5-1024x1024.jpg 입니다.

부부 사이 즉, 가정이 편안하고 행복해야 아이 마음 역시 편안해지고, 세상에 나가 무엇이든 할 수 있는 힘을 얻습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슬라이드6-1024x1024.jpg 입니다.

아이는 부모를 보고 자라기 때문에, 부모의 행동을 그대로 습득합니다. 만약 아이가 공손하게 자라길 바란다면 남편 혹은 아내에게 공손하게 대하면 되는 것이지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슬라이드7-1024x1024.jpg 입니다.

내가 올바르다면 아이가 저절로 따라 배웁니다. 감정 소모를 해가면서 아이를 가르칠 필요가 없는 것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슬라이드8-1024x1024.jpg 입니다.

특히 아이와 많은 시간을 보내는 엄마의 경우 더 조심해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아이들은 엄마에게 가장 큰 영향을 받고 그대로 따라 배우죠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슬라이드9-1024x1024.jpg 입니다.

아이 행동에 문제가 생길 경우 아이를 탓하기보다 먼저 자신을 돌아보세요. 아이에게 모범을 보이지 못한 행동은 없었는지 말이죠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슬라이드10-1024x1024.jpg 입니다.

부부가 모범을 보여야 아이가 자연스럽게 배우고, 따라 할 것입니다. 이것이 가장 훌륭한 교욱이라는 사실을 명심하세요

아기한테 필요한 적정 수면시간 맞추려면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402_우리-아기-적정-수면시간1.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402_우리-아기-적정-수면시간2.jpg 입니다.

잠든 아이에게 일어나는 수면의 마법

1. ‘질 좋은 수면’이 면역력을 높이는데 도움이 된다.2. 성장호르몬 분비량의 80%가 수면 중에 나온다.3. 아이가 잠자는 동안 낮에 배운 것을 기억에 저장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402_우리-아기-적정-수면시간3.jpg 입니다.

한국의 영유아는 하루 평균 수면시간이 11시간 53분으로 아시아 국가의 12시간 19분, 서구 국가의 13시간 1분보다 각각 26분, 1시간 8분이 짧았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402_우리-아기-적정-수면시간4.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402_우리-아기-적정-수면시간5.jpg 입니다.

배가 고파 깨는게 아니라면 줄곧 잠을 자는 시기에요. 자는 아이를 일부러 깨우거나 깨어 있는 아이를 일부러 재우는 등 인위적으로 수면 주기를 조절하지 않아도 돼요.

아이가 유독 자주 깨거나 한밤중에 자지러지게 울어 탈진 상태가 되어서야 울음을 멈춘다면 영아산통을 의심해보아야 해요.

일반적으로 하루 16시간 이상 자고, 수면 주기는 40~60분으로 짧아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402_우리-아기-적정-수면시간6.jpg 입니다.

규칙적인 수면 습관을 들이기 위해서는 아이가 졸려 하더라도 아침에 깨서 다시 잠들 때까지 3시간 정도 간격을 두는 것이 좋아요.

밤에는 아이가 잠을 자는 시간을 정하고 그 시간이 되면 아이가 졸지 않더라도 잠자리에 눕혀주세요.

점점 성인의 수면 패턴과 비슷해지므로 이 시기에 규칙적인 수면 습관을 들이는 것이 중요해요.

4개월 정도 되면 수면 형태가 밤낮의 주기를 가지면서 밤에 잠자는 시간이 늘고 낮에는 불규칙하게 2~3회에 걸쳐 짧게 자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402_우리-아기-적정-수면시간7.jpg 입니다.

아이가 독립심이 생기고 고집이 세지면서 규칙적인 수면 패턴에 저항하는 경우가 있어요.

아이가 낮잠을 자려 하지 않으면 적당한 시간에 목욕을 시키거나 마사지를 해주는 등 긴장을 풀어 낮잠을 잘 수 있게 해주세요.

이 시기에는 하루 최소 2회에 걸쳐 총 3시간 정도 낮잠을 자는 것이 좋아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402_우리-아기-적정-수면시간8.jpg 입니다.

돌 전후 아이는 엄마와 떨어지는 것에 분리불안을 느껴 엄마의 품에서 떨어지는 순간 울거나 소리쳐요.

바로 달래주기보다는 엄마 품에서 떨어진다고 해도 엄마가 사라지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느끼게 해주면 좋아요.

생후 12개월이 넘으면 아이의 90% 이상이 하루 한번만 낮잠을 자며 밤에 10~12시간을 지속적으로 자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402_우리-아기-적정-수면시간9.jpg 입니다.

대개 규칙적인 수면 패턴을 띄는데 오후 7~8시에 잠들어 오전 7~8시에 깨는 것이 좋아요.

이 시기의 아이들은 밤을 무서워하기 때문에 은은한 수면등을 켜주고 동화책을 읽어주어 편안한 분위기를 만들어 주는 것이 좋아요.

낮에 외출해서 피로한 경우 1시간 정도 낮잠을 자게 하면 밤에 더 잘 자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402_우리-아기-적정-수면시간10.jpg 입니다.

아침까지 한 번에 통잠 잘 수 있게 재우려면

옛말에 ‘엄마 손은 약손’이라는 속담이 있습니다. 아이가 배탈이 났을 때, 부모가 따뜻한 손으로 아이를 쓸어주면 복통이 나아지는 효과를 경험한다는 뜻인데요. 이는 과연 단순한 착각일까요

영국 과학잡지 ‘네이처’에 따르면, “부모의 따뜻한 손길이 자녀의 신경조직을 자극해 정서적 안정과 신체발육을 촉진한다”는 내용이 실렸다고 합니다. 부모가 아이를 쓸어주는 부드러운 신체 접촉이 피부 신경세포를 따라 천천히 뇌 조직에 전해져, 대뇌의 사랑을 느끼는 부위에 집중 전달된다는 것이죠

이처럼 부모-아이의 스킨십은 정서적 안정을 넘어, 신체적으로도 긍정적 효과를 가져옵니다. 특히, 말을 하지 못하는 돌 전 아기들과 어떻게 교류해야 할지 고민된다면…… ‘베이비 마사지’를 통해 부모-아이 유대감도 쌓을 수 있어요

“아기는 성인에 비해서 체내 수분량이 굉장히 높습니다. 그런데 9개월간 엄마 뱃속에서 웅크리고 있어, 순환 기능이 다소 저하돼 있습니다. 마사지를 통해 체내 순환을 도와주면, 아기가 정서적으로나 신체적으로 편안한 기분을 받아요. 천연 아로마 오일을 이용해서 마사지를 적용해주면 좋은 수면을 부르는 효과도 있습니다.

베이비 마사지의 가장 큰 장점 중 하나는 아기 몸과 마음을 안정시켜 ‘꿀잠’에 이르게 한다는 것입니다. 림프드레나지(림프 순환 마사지) 전문가 심정묘 교수에 따르면, 림프절 방향에 맞춰 아이들을 마사지해주면 좋은 효과를 불러온다고 해요

하지만 어른 마사지처럼 강한 힘으로 꾹꾹 누르는 것은 금물! 베이비 마사지는 아기 피부가 살짝 밀리는 정도의 약한 강도로횟수 제한 없이 자주 해주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마사지 시작은 신생아 때도 가능하지만, 발육이 왕성해지는 생후 2개월부터 자주 해주면 좋아요

추천하는 베이비 마사지 시간대는 목욕을 마치고 아기가 노곤해져 있을 때인데요. ‘마사지’를 ‘수면 의식’ 중 하나로 배정하면, 아이가 자연스럽게 ‘낮/밤’을 구분할 수 있게 도와줍니다. 부모와 아이가 조도를 낮춘 방에서 향긋한 아로마 오일로 아이를 마사지해준다면, 자연스럽게 잠 잘 분위기를 만들 수 있겠죠

신체별 어떻게? 7스텝 베이비 순환 마사지

그렇다면 우리 아이에게 구체적으로 어떻게 베이비 마사지를 해줘야 할까요? 일러스트와 함께 구체적으로 만나볼게요

– 준비 단계 –
오일 적당량을 부모 손에 덜어 양손을 비벼 따뜻하게 해주세요. 아기 코 가까이 엄마가 양손을 흔들흔들하면 아기가 엄마와 함께 향기를 공유할 수 있어서 아기가 편안한 상태에서 마사지를 기분 좋게 받을 수 있어요

1. 
양손으로 귀 뒷부분부터 턱 선을 따라 내려오며 천천히 만져주세요. 세 번째 손가락으로 쇄골 바깥쪽에서 안쪽으로 피부를 살짝 끌어당기듯 늘여줍니다

2. 얼굴
엄지로 눈썹 중앙부터 둥근 원을 그리며, 콧대를 세워주듯 마사지해주세요. 콧대부터 턱까지 둥근 원을 그리며 밀어주고, 턱 선을 따라 쓸어내립니다. 아기 얼굴에 숫자 3을 그린다고 생각하며 반복합니다. * 콧방울 양옆을 자극하면 코감기나 비염에도 좋아요

3. 팔&손
아기 팔 뒤쪽을 손바닥으로 감싼 뒤, 손목에서 겨드랑이 방향으로 부드럽게 올려줍니다. 양손으로 아기 팔을 잡고 살짝 비틀어주는 느낌으로 만져줘요. 손바닥을 마사지할 땐, 안쪽에서 바깥쪽으로 이동하며 눌러주세요. * 손등이 꺾이지 않게 주의해 주세요!

4. 다리&발
아기 발목에서 허벅지까지 부드럽게 쓸어줍니다. 다리 앞면을 5회 쓸어 올린 후 다리 뒷면을 5회 쓸어내려 줍니다. 팔을 마사지했을 때처럼, 다리를 살짝 비틀어준다는 느낌으로 살살 만져줍니다. 발 마사지를 할 땐 엄지 손을 가로로 해서 발가락에서 발뒤꿈치 방향으로 쓸어내려주세요

5. 가슴
가슴 부위를 양 손바닥으로 천천히 아래로 쓸어주고, 가슴 중앙에서 겨드랑이 쪽으로도 쓸어줍니다.* 가래가 있을 때도 효과적이에요!

6. 
양손을 이용해 시계방향으로 마사지해줍니다. * 배 마사지는 시간이 날 때마다 틈틈이 해주면 좋아요. 소화 흡수와 배변을 돕습니다

7. 
낮에는 엉덩이 부분에서 목 부분으로 쓸어 올려줘 스트레칭 효과를! 밤에는 목에서 엉덩이 방향으로 척추 주변을 따라 양손으로 부드럽게 쓸어내려주세요. 한 손으로 빗질하듯 진동하며 마무리합니다

마지막으로 ‘쭉쭉쭉’ 아기 기지개를 펴주며 베이비 마사지를 마무리해요

오늘부터 베이비 마사지를 통해, 부모-아이 스킨십을 늘려보는 건 어떨까요? 아기와 소통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 될 거예요 🙂

아기가 어려도 앞에서 보여주면 안됩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슬라이드1-1024x1024.png 입니다.

아이 앞에서 절대하면 안되는 아빠들의 행동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슬라이드2-1024x1024.png 입니다.

아이와의 대화가 줄어들고 아이가 심리적 불안정상태가 됩니다.퇴근 후 피곤해서 쉬고 싶더라도 아이를 먼저 따뜻하게 안아주세요.

아침에 나갔다가 저녁에 들어오는 아빠의 첫 행동을 통해 아빠와의 교감을 느끼고, 안정감을 느낍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슬라이드3-1024x1024.png 입니다.

무조건 야단만 치면 반항심이 생겨 아이가 아빠의 행동에 더 집착합니다. 아이의 눈을 지그시 바라보며 잘못된 행동인 것을 차근차근 설명해주세요.

아이는 늘 곁에 있는 엄마보다 외적인 모습이 다른 아빠의 말에 큰 영향을 받습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슬라이드4-1024x1024.png 입니다.

아빠의 이런 말투는 아이의 인성과 성격 형성에 부정적인 영향을 가장 크게 줄 수 있습니다. 평소 아내에게 따뜻한 말투, 행동을 보고 배우며 아이의 성격이 형성됩니다이미지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슬라이드5-1024x1024.png 입니다.

아빠의 이런 모습을 보고 자란 아이는 아빠의 훈육을 절대 듣지 않습니다.아이에게 솔선수범하는 모습을 보여, 아빠를 보고 배우게끔 행동하셔야 합니다

분만실에서 남편이 새겨야 할 마음가짐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331_예비-아빠를-위한-분만실-조언1.jpg 입니다.

예비 아빠를 위한 분만실 조언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331_예비-아빠를-위한-분만실-조언2.jpg 입니다.

‘나는 죄인이다’라는 마음가짐으로 분만실에 들어가시는게 마음이 제일 편하실거에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331_예비-아빠를-위한-분만실-조언3.jpg 입니다.

01 의사와 간호사의 통제를 따르세요. 잠시 자리를 비워달라고 하는건 다 이유가 있어서에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331_예비-아빠를-위한-분만실-조언4.jpg 입니다.

02 진통이 오면 산모는 정말 예민해져요. 아프다보면 실언과 함께 과격해지는 경우가 있어요. 무슨 말을 하더라도 이해해주세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331_예비-아빠를-위한-분만실-조언5.jpg 입니다.

03 밤새 같이 있다가 잠깐 밥먹으러 간 사이에 아이가 나왔다는 안타까운 사연의 주인공이 되지 마세요. 한 두 끼 정도는 참아주세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331_예비-아빠를-위한-분만실-조언6.jpg 입니다.

04 아이의 생생한 첫 모습을 위해서는 DSLR보다는 컴팩트 카메라가 좋아요. 플래쉬는 꼭 꺼주세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331_예비-아빠를-위한-분만실-조언7.jpg 입니다.

05 산통에 시달리는 산모를 촬영하는건 자유지만 아내가 좋아하진 않을거에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331_예비-아빠를-위한-분만실-조언8.jpg 입니다.

06 아이가 나오는 모습을 직접 보려고 하지마세요. 트라우마가 생길 수 있어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331_예비-아빠를-위한-분만실-조언9.jpg 입니다.

07 잠시 잠깐이라도 게임은 절대 하지마세요. 누구에게 물어봐도 좋은 모습은 아니겠죠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331_예비-아빠를-위한-분만실-조언10.jpg 입니다.

08 탯줄은 생각보다 잘 안 잘려요. 노란 튜브형 고무줄로 자르는 연습을 하는 것도 좋아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331_예비-아빠를-위한-분만실-조언11.jpg 입니다.

09 출산을 마친 산모에게 고맙고 수고했다는 말 잊지마세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331_예비-아빠를-위한-분만실-조언12.jpg 입니다.

10 출산 당일은 오로지 산모에게만 집.중.하.세.요. 길어봐야 하루에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331_예비-아빠를-위한-분만실-조언13.jpg 입니다.

아내 튼살 예방할 수 있는 마사지

This image has an empty alt attribute; its file name is 20190813_163620.jpg
This image has an empty alt attribute; its file name is 20190813_163641.jpg

1 오일을 손에 덜어 시계 방향으로 원을 그리며 배 전체를 마사지 해주세요

This image has an empty alt attribute; its file name is 20190813_163648.jpg

2 손가락 끝으로 뱃살을 꼬집듯 크게 움켜잡고 쥐었다 놨다를 3회 반복해주세요

This image has an empty alt attribute; its file name is 20190813_163655.jpg

3 두 손을 배에 편안히 올려놓은 뒤 배 바깥쪽에서 안쪽으로 쓰다듬어 올려주세요

This image has an empty alt attribute; its file name is 20190813_163703.jpg

4 배꼽을 중심으로 안쪽에서 바깥쪽으로 점차 크게 원을 그리며 마사지 해주세요

This image has an empty alt attribute; its file name is 20190813_163710.jpg

5 손바닥을 오므려 살짝 두드리며 배꼽을 중심으로 점차 원을 크게 그려주세요이미지

This image has an empty alt attribute; its file name is 20190813_163717.jpg

6 두 손을 펴서 배를 감싸고, 위에서 아래로 천천히 쓰다듬어 주세요